로그인 회원가입 이벤트 포인트샵 고객센터
보육료지원 임신5개월 성별 담배 어린이보험
통합검색
 
 
 
 
 
 
 
 
 
 
 
 
 

임신ㆍ육아정보 > 정부지원정책
서울시, 16일부터 대학생 아이돌보미 파견
조회: 1448
서울시, 16일부터 대학생 아이돌보미 파견
어린이집·유치원의 등하원, 놀이·학습 돌봄이 주업무

서울시가 오는 16일부터 맞벌이 부부 등 아이돌보미가 필요한 가정에 대학생 아이돌보미를 파견해 돌봄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0일 밝혔다.

 

대학생 돌보미들은 인근지역의 돌봄이 필요한 가정을 중심으로 배치돼 영아를 제외한 3세~12세 아동을 대상으로 하루 2~6시간 시간제 돌봄 서비스를 제공한다.

 

주요 업무는 어린이집, 유치원의 등·하원 돌봄과 놀이 돌봄, 학습 돌봄 등으로 사회복지시설이나 학교, 유치원, 보육 시설 등 3세~12세 아동의 돌봄 서비스 이용이 필요한 기관 중 서비스 희망 기관에도 파견된다.

 

돌봄 서비스 이용료는 시간당 5천원이고, 평일 오후 9~11시, 주말에는 시간당 6천원이다. 소득기준에 따라 1~4천원까지 시에서 지원받을 수 있으며 아동 1명 증가 시에는 시간당 2500원씩 증가한다. 
 
대학생 아이돌보미가 필요한 가정은 거주하고 있는 동 주민센터에 이용요금 지원 신청 후, 해당 자치구 건강가정지원센터(1577-2514)에 서비스 연계 신청을 하고 이용할 수 있다. 

 

앞서 서울시는 돌봄이 필요한 가정에는 양질의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한편, 대학생에게는 학비도 벌고 육아경험도 쌓는 기회를 동시에 제공하기 위해 전국 최초로 대학생 아이돌보미 50명을 선발했다. 이들 중 48명이 여학생이며 절반 이상이 유아교육이나 아동복지를 전공하고 있다.

 

이들은 서울시건강가정지원센터에서 기본적인 돌보미로서의 소양과 아동의 발달단계별 특성, 아동 안전관리 등에 관한 80시간의 양성교육과 10시간의 현장실습을 거쳐 오는 16일 이후 해당 자치구에서 활동하게 된다.

 

조현옥 서울시 여성가족정책실장은 “대학생 아이돌보미가 대학생과 이용가정 모두에게 가족의 소중함을 일깨우는 기회가 되길 바라고, 젊은 대학생 돌보미의 손길이 필요한 가정에게 많은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안은선 기자(eun3n@ibabynews.com)
출처 : 베이비뉴스
 

회사소개이용약관고객센터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 광고문의